메뉴 건너뛰기

NEWS

All About GOLF

조회 수 67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출처 : https://www.viva100.com/main/view.php?key=20240407010002320

 

 

황유민 두산 We've 챔피언십 FR 우승트로피 401
황유민이 7일 제주도 서귀포시 테디밸리 골프 앤 리조트에서 열린 2024 시즌 KLPGA 투어 국내 개막전 두산건설 위브 챔피언십에서 우승을 차지했다.(사진=KLPGA)

 

‘투어 2년차’ 황유민이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2024 시즌 국내 개막전 두산건설 위브 챔피언십(총 상금 12억 원)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황유민은 7일 제주 서귀포시 테디밸리 골프 앤 리조트(파 72·6685야드)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 날 4라운드에서 버디 3개, 보기 2개로 1언더파 71타를 쳐 최종 합계 14언더파 274타를 기록해 우승컵을 품에 안았다.

황유민은 이날 경기 초반 샷이 흔들리며 불안한 출발을 보였다. 그리고 경기 중반에도 샷이 불안했지만 홀 경계 언덕을 맞고, 카트 도로로 구르던 공이 돌 맞고 살아나는 행운이 따랐고, 위기 때마다 퍼트로 극복하며 우승을 기쁨을 누렸다.

지난 해 KLPGA 투어에 데뷔한 후 7월 대유위니아·MBN 여자 오픈에서 연장전 끝에 첫 우승을 차지한 황유민은 시즌 첫 승과 함께 통산 2승째를 올렸다. 특히 황유민의 이번 우승은 2년차 징크스를 말끔히 날리는 의미도 가진다.

또 이번 대회 우승 상금 2억 1600만 원을 받아 시즌 상금 2억 5266만 원을 벌어 1위로 올라선 황유민은 평균타수 69.3636타로, 대상 포인트 106점으로 각각 1위에 자리했다.

2타 차 1위로 이날 경기를 시작한 황유민은 2번(파 4), 3번 홀(파 3)에서 모두 샷이 불안해 연속 보기로 불안한 출발을 보였다. 하지만 4번 홀(파 5)에서 버디를 잡아내며 불안감을 해소하며 분위기를 바꿨다. 그리고 6번 홀(파 4)에서 버디를 추가하며 1위로 나섰고, 9번 홀(파 4)에서 홀 5m 거리의 버디 퍼트를 넣고 기분 좋게 전반을 끝냈다.

 

황유민 두산 We've 챔피언십 FR 4번홀 어프로치샷

 

황유민.(사진=KLPGA)

후반 들어 황유민은 여전히 샷에서 안정감을 찾지 못했다. 하지만 운이 따랐다. 10번 홀(파 4)에서 티 샷이 왼쪽으로 감기며 날아갔지만 언덕과 나무를 맞고 공이 살아났다. 또 12번 홀(파 4)에서도 티 샷이 왼쪽으로 날아갔지만 역시 언덕 맞고 살아났다. 이후에도 티 샷과 아이언 샷 정확도가 떨어졌다. 하지만 퍼트에서 집중력을 발휘하며 위기를 극복했다.

황유민은 후반 10~18번 홀까지 9개 홀 모두 파를 기록했다. 특히 1타 차 1위로 마지막 18번 홀(파 4)에 나선 황유민은 티 샷이 오른쪽으로 밀리며 깊은 러프에 빠졌고, 두 번째 샷이 그린을 넘겨 프린지에 공이 떨어졌다. 퍼터로 버디를 노렸지만 조금 짧았고, 파 퍼트를 넣고 먼저 경기를 마쳤다.

이후 1타 차 2위를 달리던 박혜준이 같은 홀에서 6m 버디 퍼트에 실패하는 순간 황유민의 우승이 결정됐다.

황유민은 우승 후 가진 인터뷰에서 “국내 개막전 우승이라 기분 좋지만 오늘 하루가 너무나 길었던 것 같다. 골프를 한 이후 최악의 샷을 날린 것 같다”고 소감을 말했다.

이어 황유민은 “지난 동계 훈련을 터득한 것들이 좋아졌다 생각했는데 결과까지 따라줘서 좋다”며 “다승을 거두고 LPGA Q시리즈에 도전할 계획”이라며 올 시즌 목표를 밝혔다.

?

  1. 고양서 열린 유럽여자골프투어 우승한 김효주, 세계랭킹 11위

  2. KLPGA 투어 두산건설 위브 챔피언십 우승 황유민

  3. 지애드스포츠, 2026년까지 KBO-한국쉘 스폰서십 계약 연장 유치

  4. 이보미, 업적·말로 일본여자프로골프 시상식 2관왕

  5. 황유민, 2024년 KLPGA 홍보모델 12명 선발 팬들 곁으로

  6. ‘日 투어 은퇴’ 이보미에 ‘절친’ 최나연의 응원 “수고많았어”

  7. 김효주, 어센던트 LPGA 와이어투와이어 우승 '통산 6승째'…시즌 200만달러 첫 돌파

  8. 상명대-지애드스포츠 골프산업 발전 협약

  9. ‘돌격대장’ 국대 루키 황유민, 첫승 거머쥐다

  10. 박민지는 왕관을 뺏기는 법이 없지… 5번째 타이틀 방어

  11. '강철 멘털' 박민지 또 역전승…"US오픈서 세계에 이름 알릴 것"

  12. '끝내기 이글' 박민지, KLPGA 셀트리온 퀸즈마스터즈 3연패 달성

  13. 조우영, 골프존 오픈 우승…아마 우승은 10년 만

  14. 박민지, 2년 연속 6승

  15. 이소미 “제주도에서 2주 연속 우승…‘제주 여왕’ 맞나봐요”

  16. '제주 여왕은 바로 나!'…이소미, 통산 4승 중 2승이 제주 대회

  17. 박민지 ‘대세’ 입증… 시즌 2번째 ‘메이저 퀸’

  18. '대세' 박민지, 시즌 4승 달성…메이저대회 통산 2승

  19. 황유민, KLPGA 점프 투어 11차전 우승

  20. 조아연, 호반 서울신문 위민스 클래식 우승…시즌 2승

Board Pagination Prev 1 2 Next
/ 2
위로